트럭

×

볼보트럭코리아, 2021 온라인 연비왕대회 개최

• 2020년 첫번째 온라인 연비왕대회에 이어, 커넥티드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 • 총, 1, 047명 참가, 전체 참가자 중 약 400명 연비향상 결과 달성

수입 중∙대형 트럭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볼보트럭코리아(대표이사: 박강석)가 2021년 온라인 연비왕대회의 우승자를 발표했다. 볼보트럭코리아가 업계 최초로 시작한 연비왕대회는 2020년에 이어 두 번째로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.

 

이번 연비왕대회는 2021년 참가자 신청을 거쳐 2022년 1월 10일부터 28일까지 3주간 진행되었다. 2021년 연비왕대회는 볼보커넥트(또는 다이나플리트 연비매니저) 가입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, 총 1,047명의 고객이 참가했다.

 

금번 대회는 연료효율점수와 연비 향상 두 부문으로 진행되었으며, 각 부문 별 3가지 모델 (트랙터, 덤프, 카고)로 나누어 대회기간동안 최소 주행거리 4,000km 이상 충족하는 참가자를 대상으로 수상자를 선정했다.

 

첫 번째 ‘베스트 퍼포먼스’ 수상자는 연료 효율 점수로 평가했으며, ‘연비 향상’ 부문의 ‘베스트 라이징’ 수상자는 대회 기간 전 2달과 대회기간 동안의 연비 향상률을 비교하여 선정했다. 

 

대회 결과 두 부문에서 트랙터, 덤프, 카고 세 가지 모델별로 상위 입상자 세 명씩 총 18명이 2021년 온라인 연비왕대회 수상자로 선정되었다. 특히, 상위권 고득점자들의 경쟁이 치열했으며, 카고 부문의 베스트 퍼포먼스 수상자들은 모두 연료 효율 점수 100점을 기록하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. 또한, 전체 참가자 중 400여명의 참가자가 대회 기간동안 연비가 개선된 결과를 보여 다시 한 번 운전자의 올바른 운전습관과 연비운전의 중요성에 대해 확인할 수 있었다.

 

베스트 퍼포먼스 수상자로는 트랙터 부문의 조지용 고객이 연료효율점수 98점으로 1등을 차지했고, 덤프 부문의 정상직 고객이 97점, 카고 부문의 이정기 고객이 100점으로 각 부문별 1등으로 선정됐다.

 

베스트 라이징 수상자로는 트랙터의 하진욱 고객이 가장 높은 연비 향상률인 19.6%를 기록했으며, 덤프 부문의  오윤재 고객이 19.9%, 카고 부문의 진성부 고객이 18.4%로 치열했던 각 부문의 1등을 차지했다.

 

지난 4일 라마다 대전 호텔에서 진행된 시상식에서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는 “볼보트럭이 업계 최초로 시작한 연비왕대회가 벌써 올해로 15회를 맞이했으며, 커넥티드 기술을 활용한 두 번째 비대면 방식의 연비왕대회도 성공적으로 마쳤다. 해가 갈수록 더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는 고객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우승한 고객분들께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.” 라며, “여러 가지 외부 요인으로 인한 비대면 상황에서도 볼보트럭코리아에 보여주신 고객들의 믿음에 보답하기 위해 올 한 해도 디지털을 포함한 다양한 접점에서 소통을 이어 나가겠다.” 라고 밝혔다.

 

볼보트럭 연비왕대회는 지난 2007년 볼보트럭코리아가 업계 최초로 시작한 고객 프로그램으로, 연비 효율적인 운행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, 운전자들 간 노하우를 공유해서 고객 사업 수익성 향상에 기여하고자 매년 실시하고 있다.

 

볼보커넥트

볼보커넥트란, 볼보트럭의 커넥티드 기술로 최신 IT기술이 통합되어 고객과 차량의 양방향 커뮤니케이션을 돕는 차량 관리 패키지 서비스이다. 총 3가지의 서비스가 포함되는데, 연비매니저는 차량의 모든 주행 데이트와 연비 효율을 통합하여 운전자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하며, 위치매니저는 차량의 현재 위치, 목적지 도착 예정시간, 연료량 등 차량 운행 상황을 실시간으로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해준다. 또한, 마이트럭은 원격으로 차량을 제어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차량의 소모품 잔량을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, 원격으로 무시동 에어컨, 무시동 히터를 제어할 수 있다. 이를 통해, 차량에 장착된 게이트웨이와 무선 통신망을 활용해서 연비나 차량의 주행상태에 관한 정보가 운전자의 스마트폰에서 손쉽게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.